2018.6.18 월 12:37
> 뉴스 > 사회/환경 > 사건/사고
     
벌목장과 야적장서 잇달아 화재 발생
담배꽁초가 원인인 듯
[678호] 2016년 09월 02일 (금) 19:56:48 김보라 bora1007@naver.com

광양의 벌목장과 야적장 등에서 담배꽁초 등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잇따랐다.

지난 31일 오전 8시 20분쯤 전남 광양시 황금동 산단 조성 공사 현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2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벌목 20톤과 잡목 등 0.5㏊가 소실돼 소방서 추산 33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벌목 작업 중 쌓아놓은 목재 주변에 버린 담배꽁초로 인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와 함께 이날 오전 10시 20분쯤 광양시 도이동의 한 야적장에서도 불이 나 30여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야적장에 쌓여 있던 나무껍질 20톤이 소실돼 소방서 추산 11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야적장 주변에 버린 담배꽁초로 인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조사하고 있다.

김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 광양뉴스(http://www.gy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광양신문, 6.13 지방선거 개표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광양
정현복 시장 재선 성공 “전남 제
광양시장후보
정책 대결없고, 고발만 난무…역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광양뉴스 등록번호: 전남 아 24호 | 최초등록일: 2006. 7. 21 | 발행인,편집인: 김양환 | 인쇄소: 중앙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양환
주소: 전남 광양시 불로로 123 (근로자종합복지관 2층) | 전화: 061-794-4600 | FAX:061-792-4774
Copyright 2008 광양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yne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