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8 목 15:30
> 뉴스 > 사회/환경 > 환경
     
제강슬래그 매립지서 환경기준치 초과 백탁수 유출
[686호] 2016년 11월 06일 (일) 10:31:36 김보라 bora1007@naver.com

포스코 광양제철소에서 배출된 제강슬래그를 성토재로 쓴 광양지역 매립지에서 환경기준치를 초과한 침출수가 유출됐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광양환경운동연합은 지난 1일 성명을 통해“광양컨테이너부두 동측배후단지 중 제강슬래그를 성토재로 쓴 10만평 부지에서 환경기준치 이상의 백탁수가 바다로 유출됐다”며“조성 당시 우수관거공사 등이 부실 시공됐을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다. 

또“수년 동안 백탁수가 누출됐는데도 정작 관계기관의 모니터링은 한 차례도 이뤄지지 않았다”며 관계기관의 침출수 배출 원인과 실태 조사, 재발 방지책 마련 등을 촉구했다.

광양시 환경과가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에 의뢰해 조사한 결과 해당 침출수에서는 수소이온농도 pH가 기준치(6.5~8.5)를 크게 웃도는 11.8의 강알칼리성을 띠는 것으로 확인됐다.

환경연 관계자는“향후 계속 모니터링을 실시할 계획”이라며“광양시 등 관계기관이 원인을 파악해서 하수관로 공사 재시공 등의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 광양뉴스(http://www.gy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성황초, 가족 힐링 어울림 한마당
<포토 에세이> ‘母心鄕’,‘白雲
이경모 선생 추모사진제, 그때 그
광양공공도서관, 희양갤러리‘임재현
모범운전자회, 추석명절 영세공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광양뉴스 등록번호: 전남 아 24호 | 최초등록일: 2006. 7. 21 | 발행인,편집인: 김양환 | 인쇄소: 중앙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양환
주소: 전남 광양시 불로로 123 (근로자종합복지관 2층) | 전화: 061-794-4600 | FAX:061-792-4774
Copyright 2008 광양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yne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