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4 수 13:20
> 뉴스 > 교육/문화 > 문화
     
제6회 교보문고 스토리공모전... 최난영 사라실예술촌 사무국장, 우수상 수상
작품명‘쿼바디스’, 안니발레 카라치 그림‘영감 얻어’
[782호] 2018년 10월 19일 (금) 18:29:22 김영신 기자 yskim@gynet.co.kr

최난영 사라실예술촌사무국장이 제6회 교보문고 스토리공모전에서‘쿼바디스’라는 작품으로 단편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제6회 교보문고 스토리공모전은 약 1400여편이 접수돼 역대 최고 편수를 기록했으며, 수상작에게는 상금과 함께 종이책 출판, 자문위원 멘토링, 교보문고 온·오프라인 인프라를 활용한 마케팅 지원, OSMU(One Source Multi Use) 연계사업 등 다양한 특전이 주어진다.

이밖에도 전자책 계약, 닥터링 등 우수 콘텐츠를 확보하기 위한 지원도 더해진다.

이탈리아 화가 안니발레 카라치의 그림을 사랑한다는 최 사무국장은“그의 그림은 단순한 종교화라고 보기보다 그 안에 적절한 감정과 울림이 담겨 있어서 좋다. 그중에서도 특히‘쿼바디스’를 좋아하는데, 볼 때마다 새로운 의미로 다가온다”며“놀람과 두려움이 뒤섞여 오묘하기까지 한 베드로의 표정 뒤로 들려오는 인간의 나약한 목소리,‘신이시여, 어디로 가시나이까!(Domine, quo vadis?)’…오래전부터 동명의 제목으로 소설을 한 편 쓰고 싶었고 머릿속으로 이야기들을 엮어왔었다”고 말했다.

제2회 김승옥문학상 신인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는 최 사무국장은 순천대 문예창작학과 및 동대학원에서 공부했고 졸업 후 지역신문기자, 문학예술강사로 일하며 창작에 손을 놓지 않았다.

현재는 사라실예술촌 사무국장으로 일하면서 낮에는 문화예술기획을 밤에는 소설을 쓰고 있다.           

김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광양뉴스(http://www.gy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귀농에서 찾는‘안빈낙도(安貧樂道)
창간19주년 독자축하메시지
광양 출신, 구회근 부장판사‘영전
2018년 동광양농협 농업인 어울
창립 7주년 맞는 광양주조공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광양뉴스 등록번호: 전남 아 24호 | 최초등록일: 2006. 7. 21 | 발행인,편집인: 김양환 | 인쇄소: 중앙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양환
주소: 전남 광양시 불로로 123 (근로자종합복지관 2층) | 전화: 061-794-4600 | FAX:061-792-4774
Copyright 2008 광양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yne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