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6 금 16:26
> 뉴스 > 교육/문화 > 문화
     
“무엇이든 뚝딱뚝딱! 우리는 진정한 맥가이버”
광양제철소 설비기술부, 하이텍고 실습용 기자재 수리
[767호] 2018년 06월 22일 (금) 18:31:02 이성훈 sinawi@hanmail.net
   
 

하이텍고와 산학 결연한 광양제철소 설비기술부 직원들은 지난 16일 광양 하이텍고(교장 강수원) 실습용 기자재 점검·수리 등을 모두 정비하고 학생들이 원활한 실습을 이어갈 수 있도록 했다.

광양제철소 설비기술부는 1994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2회 정기적으로 하이텍고를 방문해 기자재를 점검하고 있다.

이일호 설비기술부 차장은“하이텍고 교사와 학생들이 제철소를 견학할 수 있는 기회를 갖도록 하겠다. 앞으로 더욱 더 효율적인 산학 결연 봉사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강수원 교장은“바쁠 텐데도 시간을 내어 학생들이 사용하는 실습 기자재를 정성껏 점검해주어서 감사하다”며 “앞으로 지역의 산업현장에서 제 몫을 해낼 학생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광양제철소 설비기술부는‘국가특수용접 자격취득 강사지원’으로 학생들이 관련 자격증을 90%이상 취득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2010년부터‘사랑나눔 호프데이’자체 바자회를 열어 기금을 마련해 지금까지 32명의 하이텍고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했다.

이성훈의 다른기사 보기  
ⓒ 광양뉴스(http://www.gy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창간19주년 독자축하메시지
광양신문, 2018 지역신문 컨퍼
안전보건공단, 유관기관 합동 안전
<업체탐방> 중마동 준이네조개구이
광양신문에 ‘100여만원’ 성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광양뉴스 등록번호: 전남 아 24호 | 최초등록일: 2006. 7. 21 | 발행인,편집인: 김양환 | 인쇄소: 중앙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양환
주소: 전남 광양시 불로로 123 (근로자종합복지관 2층) | 전화: 061-794-4600 | FAX:061-792-4774
Copyright 2008 광양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yne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