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8.14 화 11:51
> 뉴스 > 경제/기업
     
동네상권 살리는 광양신문 작은장터
흑백사진의 추억 광양읍 중앙사진관
[760호] 2018년 05월 04일 (금) 18:02:06 김영신 기자 yskim0966@naver.com
   
 

오래 된 앨범에서 흑백 돌 사진을 찾았을 때 아릿한 그 마음이란… 순간을 영원히 기억하게 하는 것 중 사진만한 것이 또 있을까?

광양읍에 가면 2대 째 내려오는 사진관이 있다. 롯데리아 건너 편 작은 골목에‘옛날 그 모습 그 대로’, 사진관 모습 자체가 마치 한 장의 흑백사진 같다.

   
 

아버지가 시작해서 아들이 운영하는 중앙사진관은 증명사진을 잘 찍는다고 소문이 났다.

더디 가는 세월이 어느 순간 쏜 살처럼 빨라지기 시작했다는 것을 느꼈다면 망설이지 말고 중앙사진관으로 달려가‘하루라도 젊은 내 모습’을 사진 속에 담아오자.               

김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광양뉴스(http://www.gy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LF스퀘어 내 이마트 노브랜드,
현장속으로 - 광양보건대, 공영형
광양제철소, 봉사가 맺어 준 특별
광양시 학교급식 모범사례… 인근
올해 광양시민의 날, 입장식 생략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광양뉴스 등록번호: 전남 아 24호 | 최초등록일: 2006. 7. 21 | 발행인,편집인: 김양환 | 인쇄소: 중앙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양환
주소: 전남 광양시 불로로 123 (근로자종합복지관 2층) | 전화: 061-794-4600 | FAX:061-792-4774
Copyright 2008 광양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yne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