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8.14 화 11:51
> 뉴스 > 사회/환경 > 사회
     
“새끼 두꺼비 목숨을 살려주세요”
광양만녹색연합, 자원봉사자 모집
[762호] 2018년 05월 18일 (금) 18:19:47 이성훈 sinawi@hanmail.net
   
 

광양만녹색연합이 새끼 두꺼비들이 안전하게 서식지로 이동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새끼두꺼비 지킴이 자원봉사자를 모집하고 있다. 녹색연합은 지난 18일 자원봉사자들을 모집했는데 도로를 건너는 새끼두꺼비들을 통에 담아 안전하게 서식지로 갈수 있도록 봉사활동을 펼쳤다. 박수완 녹색연합 사무국장은“새끼 두꺼비들이 워낙 많아 활동가들의 일손으로는 턱없이 부족하다”면서“두꺼비 이동이 당분간 이어지는 만큼 많은 봉사자들이 새끼 두꺼비의 목숨을 지켜달라”고 호소했다. 자원봉사 참가자들은 장갑과 우유팩 또는 플라스틱 커피용기, 우비나 모자 등을 준비하면 된다.

문의 박수완 광양만녹색연합 사무국장 010-8856-1634         

이성훈의 다른기사 보기  
ⓒ 광양뉴스(http://www.gy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LF스퀘어 내 이마트 노브랜드,
현장속으로 - 광양보건대, 공영형
광양제철소, 봉사가 맺어 준 특별
광양시 학교급식 모범사례… 인근
올해 광양시민의 날, 입장식 생략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엔디소프트(주)
RSS 처음으로 뒤로가기 상단이동
광양뉴스 등록번호: 전남 아 24호 | 최초등록일: 2006. 7. 21 | 발행인,편집인: 김양환 | 인쇄소: 중앙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양환
주소: 전남 광양시 불로로 123 (근로자종합복지관 2층) | 전화: 061-794-4600 | FAX:061-792-4774
Copyright 2008 광양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ynet.co.kr